상단여백
HOME 뉴스 오피니언
오명옥 | 승인2020.07.03 12:15
기사 댓글 458
  • 정경희 2021-09-11 17:15:36

    저렇게 웃거나 광란에 빠진다고 구원을 보장받을 수 있나요? 하루에 100번을 쓰러지면 구원을 받나요? 저런 짓은 아무 소용이 없으며 오히려 무익한 행위에 불과합니다,
    우리는 오직 믿음과 오직 은혜로 구원을 받기 때문입니다,
    여러분들은 저런 것을 신기하거나 기이하다고 생각할 하등의 이유가 없습니다, 오히려 저런 행위에 심취하여 몰두하다보면 구원을 받지 못할 수도 있으며 귀신의 장난일 수 있습니다
    저것이 바로 신사도운동의 정체입니다, 신기하고 기이한 것을 보여줌으로서 교인들을 미혹하는 것이 그들의 목적이기 때문입니다,   삭제

    • 서정은 2021-06-03 10:52:39

      이러한 말초적이고 극단적이며 현상적인 잘못된 이다윗은 한국에 염병 그만 퍼뜨려라
      미국은 다 좋고 한국은 더럽다면서
      왜 이렇게 더럽게 한국에 집착하나   삭제

      • 박선영 2021-06-03 10:43:45

        정치놀음 좀 그만 해라
        WCC를 이단이나 사단이나 적그리스도라고 하던 한기총~
        공동주최에 대해서 합의를 하고 축하를 하고 있다

        소속교단이 모두 350개이므로 다양한 신학성향이 있다
        그러나 wcc전체를 다원주의나 사탄단체로 보지 말라
        일부를 전체로 보는 시각을 갖다면, 한기총, 한교연, 한장총도 모두 이단이며 다원주의자이고 사탄이 되어야
        일부 다원주의자들은 문제를 삼아도 좋지만 WCC 전체를 다원주의로 매도하는 것은 절대로 그냥 넘어가지 못한다
        먼저 자기 눈의 들보부터 살펴야
        몰지각   삭제

        • 임성동 2021-06-03 10:21:54

          무식하고 조심성 없어서 오해하여 생사람을 잡기 일쑤~~ 선무당이 사람 잡는다   삭제

          • 이경재 2021-06-03 09:21:56

            소속이 궁금했어요. 정상적인 목사는 그렇게 함부로 말하지 않아요. 함부로 행동하지 않아요. 이단내지 사이비쪽으로 생각했어요.
            제 이전 교회에도 미성숙으로 성도들에게 상처주던 사람이 늦게 신학하여 2년 정도 전도사로사역하다 2년전쯤 작은교회 부임했다는 이야길 들었는데 참 씁쓸하더군요.
            그교회에 성도들이 바르게 양육될 수 있을지..
            제가 보기엔 본인 앞가림도 못하는 분이었는데
            하여간 목사님이나 자신에게 유리한 사람들에게는 사탕발림 꾀나 하던 그런 사람이었어요.
            가라지를 추수 때에나 정리하신다니... 기다려야지 별 수 없죠 ㅠㅜ   삭제

            • 정다인 2021-06-03 08:46:05

              이런 곳에 미혹되면 일반 교회에서 신앙생활을 하기 어렵습니다   삭제

              • 최성은 2021-05-28 17:33:13

                무당 같이 점쳐주는 예언의 은사, 동일한 파열음을 계속하는 방언의 은사, 귀신을 쫓아내었다고 쓰러트리고 넘어뜨리며 치유를 한다고 하는 수많은 이단들의 은사집회... 가짜입니다. 성경적인 은사는 교회라는 공동체의 유익을 위하여 각 지체들에게 나누어주는 성령의 선물을 말합니다.
                집회에서 나타나는 치유, 예언등은 왜 가짜가 그렇게 많으며, 어느 성경에 귀신축사, 치유나 예언만을 위한 목적의 집회가 있었는가?
                분명한 점은 오늘 은사가 남용되고 있으며, 어느 특정한 인사들이 보여주는 은사만을 목적으로 여는 집회는 비성경적인 집회라고   삭제

                • 박남석 2021-05-28 16:58:26

                  이단 교주들이나 직통계시 운운하지요. 직통계시는 이제 끝났습니다.

                  직통계시는 신비주의로 자기의 생각을 마치 하나님의 말씀과 같은 권위를 부여하는 매우 교묘하고 흉악한 행위입니다. 이러한 직통계시에 빠진 사람들은 자기 생각에 절대성을 부여해 교만하고 완악하게 될 뿐입니다. 속지마세요.   삭제

                  • 김진희 2021-05-28 16:24:39

                    아무도 인정해 주는 곳이 아니며, 이다윗씨 개인이 주장하는 공상적인 단체에 지나지 않습니다
                    그가 꿈꾸는, 그 사람이 하나님 되는, 그 사람만의 세상이겠지요.
                    이런 말에 혹해서 헌금한다고 돈 보내는 것 꿀꺽하려는 것 이상도 이하도 아니군요.
                    그냥 웃기네요. ㅎㅎ   삭제

                    • 장성주 2021-05-24 08:59:42

                      교회는 교회다워야 목사는 목사다워야

                      하나님 말씀을 너무 가볍게 여기는 뚱땡이들에겐
                      단단히 창피 당하게 해서 아예 발도 못 붙이게 해야한다
                      왜냐하면 말씀은 일용할 양식과 같고
                      끊임없이 닥치는 시련과
                      천의 얼굴로 술수를 쓰는 악마에 대항할 수 있게 만들기 때문이다   삭제

                      여백
                      여백
                      신문사소개제보상담광고문의회원전용게시판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서울시 영등포구 도신로 244 2층  |  대표전화 : 02)6225-7001~3  |  팩스 : 02)6225-7009  |  청소년보호책임자 : 오명옥
                      사업자등록번호 : 108-92-16892  |  잡지사업등록번호 : 영등포, 라00387  |  신고증 : 제2013-서울관악-0299호  |  대표 : 오명옥
                      Copyright © 2021 종교와 진리. All rights reserved.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