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주요뉴스
기성 제115년차 정기총회신임 총회장에 지형은 목사 선출
   

기독교대한성결교회 제115년차 정기총회가 지난 25일과 26일 양일간 경북 경주화백컨벤션센터에서 개회되어 신임 총회장에 지형은 목사(성락성결교회)를 선출했다.

이날 총회에서는 목사부총회장이었던 지형은 목사를 신임 총회장으로 추대했고, 목사 부총회장으로 김주헌 목사를 선출했다. 또한 장로 부총회장에 전 한국성결신문사장 장광래 장로를, 서기에 정재학 목사(부천 지산교회)를, 회계에 김정호 장로(구성교회)를, 부서기에 장신익 목사(인천 송림교회)를, 부회계에 임진수 장로(울산 양산교회)를 각각 세웠다.

신임 총회장 지형은 목사는 “코로나19 사태를 계기로 역사의 변곡점을 지나면서 이것을 반전의 기회로 삼으려면 복음의 본질로 돌아가야 한다”면서 “4차 산업 혁명이 가속화되고 있는 현실에서 지식정보화 사회에 교단이 잘 대응하며 복음 선교를 감당할 수 있도록 총회 대의원들이 직무를 잘 수행하겠다”고 포부를 밝혔다.

또한 통일을 대비하고 북한선교를 위해 북한선교위원회를 신설하기로 했으며, 여러 차례 연구를 거쳐 최근 최종안이 나온 ‘신앙고백서와 교리문답서’를 교단의 기초신앙문서로 공식 채택했다.

더불어 최소 200명당 대표장로 1명 파송토록 한 지방회 장로대의원을 인원을 100명당 1명으로 조정하는 법안을 통과됐다. 

유환의 기자  kidokline@daum.net

<저작권자 © 기독교라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유환의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기독교라인  |  등록번호: 서울, 아04237  |  등록·발행일자: 2016년 11월 23일  |  제호: 기독교라인  |  발행인: 유달상  |  편집인: 유환의
청소년보호책임자: 유환의  |  발행소: 서울특별시 종로구 동순라길 54-1, 3층(인의동)  |  02)817-6002 FAX  |  02)3675-6115
Copyright © 2024 기독교라인. All rights reserved.
Back to Top